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안녕하세요’ 노사연 “이영자, 나 만날 때마다 촌스럽다 구박”

2019-03-16 10:01:51

[뉴스엔 이민지 기자]

노사연이 ‘안녕하세요’에 첫
출연했다.

3월 18일 방송되는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는 가요계의 대모 노사연, 블락비 피오, 비범, 모모랜드 주이, 혜빈이 게스트로 참여한다.

가요계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예능계를 평정한 노사연은 푸근한 인상만큼이나 넉넉한 마음씨와 특유의 센스 넘치는 입담으로 고민과 웃음 두 마리 토끼사냥에 나선다.

노사연은 이번이 ‘안녕하세요’ 첫 출연. 자타공인 연예계의 마당발인 노사연이 절친한 후배 이영자, 신동엽, 김태균이 MC로 있는 프로그램에 10년째 나오지 않았던 데에는 웃픈 이유가 있었던 것으로 밝혀져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노사연은 “이영자가 방송국에서 자신을 만나기만 하면 ‘촌스럽다’고 말한다”고 폭로해 대선배를 구박했던 이영자의 속사정에도 관심이 쏠린다.


차세대 ‘초통령’으로 불리는 블락비의 피오는 초등학교에 다니는 아들이 있는 신동엽도 피오에게 부탁을 한 적이 있다고 해 그의 폭발적인 인기를 더욱 실감하게 만들었다고. 과연 피오가 어떤 매력으로 인해 초등학생들의 팬심을 한 몸에 받고 있는지 궁금한 가운데 김태균은 피오를 향해 “이 사람 순수하지가 않네”라고 디스해 대체 어떤 상황에서 나온 말인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최근 5집 ’쇼미’로 컴백한 모모랜드의 주이, 혜빈은 녹화내내 끼와 흥이 톡톡 튀는 인간 스파클링 맹활약을 예고하고 있다. 특히 보는 사람들을 기분 좋아지게 만드는 흥부자 주이의 높은 텐션에 신동엽은 “이 모습이 진짜인지”라며 궁금해했을 정도라는 후문이다.18일 오후 11시 10분 방송. (사진=KBS)

뉴스엔 이민지 oing@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