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해투’ 전현무 뒤늦게 빛 본 미담 “이수근에 1억 빌려줘”[결정적장면]

2018-11-08 23:50:08

[뉴스엔 박아름 기자]

전현무 미담이 뒤늦게 빛을 발했다
.

이수근은 11월8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에서 전현무가 과거 자신에게 1억을 빌려줬다고 털어놨다.

최근 이수근은 이같은 사실을 밝혀 화제를 모았다. 유재석은 "전현무를 만났는데 너무 좋아하더라"고 전현무의 반응을 전했다.

전현무는 "타 프로에서 얘기하기 전 '해투'에서 얘기했는데 쓱 지나갔다. 실질적 숫자가 안 나와 안타까웠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이수근은 "갑자기 전현무란 이름으로 돈이 들어왔다"고 말했고, 유재석은 "쉬운 일이 아니다. 전현무가 마음이 참 착하다"며 전현무를 칭찬했다.

이에 전현무는 "그 이후로 돈 빌려달란 사람 너무 많다"고 고충을 토로했다.

한편 이날 방송은 ‘SM 특집’으로 꾸려진 가운데 스페셜 MC 이수근을 비롯해 보아, 샤이니 키, 엑소 백현, 세훈, NCT 태용, 재현 등이 출연했다.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4’ 캡처)

뉴스엔 박아름 jamie@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