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탐정: 리턴즈’ 뭐가 달라졌길래 재밌다고 난리일까

2018-06-14 08:43:26

[뉴스엔 박아름 기자]

돌아온 '탐정: 리턴즈' 재미가 세 배가 됐다?

영화 '탐정: 리턴즈'(이하 탐정2) 측은 6월14일 트리플 업그레이드 포인트를 공개했다.

UPGRADE 1. 최강 추리 콤비, 드디어 탐정으로 동업하며 찰떡 케미 UP

첫 번째 업그레이드 포인트는 드디어 탐정이 된 원조 최강 추리 콤비의 귀환이다. 만화방 주인에서 드디어 탐정이 된 ‘대만’(권상우)과 경찰 2계급 특진도 마다하고 그와 동업을 선언한 ‘태수’(성동일)가 진짜 탐정사무소를 차리며 이제는 동업자로써 사건을 해결해나가는 모습은 한층 더 풍부해진 재미와 이들의 케미를 엿보게 한다.

영화를 본 관람객들은 “'탐정: 더 비기닝'에서 시원한 웃음을 주었던 권상우 성동일 콤비의 멋진 리턴”(네이버 @yeeu****), “와..진짜 배우들 그대로 가주셔서 감사합니다..”(네이버 @seun****) 등 권상우, 성동일 추리 콤비의 컴백을 환영하며 영화에 대한 호평을 전했다.

UPGRADE 2. 웃음 치트키 & 만능 배우 이광수 합류로 트리플 웃음 UP

두 번째 업그레이드 포인트는, 만능 배우 이광수의 합류로 '탐정: 리턴즈'가 전편과 가장 차별화된 부분이기도 하다. 이광수는 전직 사이버 수사대 에이스 ‘여치’역으로 최강 추리 콤비에 합류하며 처음으로 호흡을 맞춰본 게 무색할 정도로 환상적인 트리플 케미를 선보여 전편보다 업그레이드된 웃음을 선사했다.

영화를 본 관객들은 “광수 캐스팅 진짜 찰떡임. 등장만으로도 웃겼음”(네이버 @cher***), “광수랑 너무 잘 어울리는 캐릭터다”(네이버 @hihi****), “이광수의 감초연기가 참 인상 깊었다”(네이버 @bs00****), “배우들 케미가 상상이상임!”(네이버 @suny****) 등 댓글을 남기며 새롭게 합류한 이광수에 대해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UPGRADE 3. 전편보다 커진 사건의 스케일 & 액션으로 추리 UP

이처럼 업그레이드된 배우들의 케미와 웃음으로 중무장한 '탐정: 리턴즈'는 코믹범죄’추리극답게 추리도 업그레이드 되어 돌아왔다. 이번 '탐정: 리턴즈' 속 사건은 파헤칠수록 꼬리에 꼬리를 무는 사건으로 결말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시키며, 더욱 커진 사건의 스케일을 보여준다. 여기에 ‘대만’의 폭발적인 오토바이 액션신 등 한층 더 커진 스케일의 액션도 더해져 3년 만에 돌아온 코믹범죄추리극의 완성도를 높였다. 이에 대해 관객들은 “'탐정: 더 비기닝'보다 훨씬 더 재밌었고, 추리서사도 탄탄했다”(네이버 @bs00****), “깨알 같은 개그 포인트에 사건을 해결해가는 과정이 흥미롭다”(네이버 @lhhe****), “추리와 동기에 집중한 미스터리까지 다방면으로 오락거리를 선사한다”(왓챠 @조**) 등 더욱 날카로워진 추리로 돌아온 '탐정: 리턴즈'에 아낌없는 극찬 댓글을 남겼다.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