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포토엔HD] 스티븐 연-전종서-유아인 ‘긴장백배 칸 레드카펫’

2018-05-17 02:33:34

[칸(프랑스)=뉴스엔 정유진 기자]

제 71회 칸 국제영화제
(Cannes Film Festival, 2018/이하 칸 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된 영화 '버닝' 레드카펫이 5월 16일 오후(이하 현지시간) 프랑스 칸 팔레 데 페스티발에서 진행됐다.

이날 이창동 감독, 유아인, 스티븐 연, 전종서가 레드카펫을 밟았다.

5월 8일부터 19일까지 프랑스 남부 휴양도시 칸에서 열리는 올해 칸영화제에는 이창동 감독이 8년만에 내놓은 유아인 스티븐 연 전종서 주연의 '버닝'이 경쟁부문에 올랐으며, 황정민 이성민 조진웅 주지훈 주연의 '공작'(감독 윤종빈)이 미드나잇 스크리닝 섹션에 공식 초청됐다.


뉴스엔 정유진 noir1979@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