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이혜훈 의원, 박근혜 전 대통령 거울방 보도에 “오싹했다”

2017-05-17 15:39:06

[뉴스엔 이민지 기자]

이혜훈 의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 거울방에 대해 언급했다.

이혜훈 바른정당 의원은 5월 17일 방송된 TBS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혜훈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에 대해 "굉장히 잘 하시는 것 같다. 솔직한 말씀으로. 너무 잘 해서 무섭다"며 "'이게 뭔가' 이러고 있다. 잘 하는건 대한민국에 좋은 일이니까 나쁜 일이라 말 할 순 없고 상당히 당황들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젊은 참모들을 포진시키고 총리는 경륜과 경험이 많은 사람들로 하는 것도 좋게 보였다. 젊은 참모들과 테이크 아웃잔에 커피를 들고 청와대 경내를 산책하는건 박근혜 전 대통령 때 볼 수 없는 장면들이었다. 국민들이 소통에 목 말라 있다가 가뭄에 단비같은 좋은 면이 있다. 저 정도는 문재인 후보도 할거라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는 "미사일 실험 있고 바로 NSC 소집하고 임종석 실장에게 들었는데도 김관진 실장에게 자세히 보고하라며 강경한 대북 메시지 내는건 놀라웠다. 보수들은 문재인 대통령 대북관에 대해 온갖 이야기를 많이 해왔다. 내가 '의외로 상당히 박수 받겠다'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혜훈 의원은 또 박근혜 전 대통령의 거울방 뉴스에 대해 "너무 무서웠다. 호러영화에 보면 거울 방 나오지 않나. 거울이 있으면 무섭지 않나. 오싹하다고 할까. 왜 그러셨는지가 너무 궁금하다"고 말했다. (사진=이혜훈 의원 페이스북)

뉴스엔 이민지 oing@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 주요 뉴스